KoreaPingPong.Com


코리아핑퐁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자동 ID/PW찾기 | 회원가입

  추천 : 2  
  • Home > 함께웃어요 > 웃기는 4행시~~(기절하지 마세요)
웃기는 4행시~~(기절하지 마세요)
 글쓴이 : 좋아좋아  | 댓글 : 19 | 조회 : 1,271
작성일 : 16-02-04 21:37
휴일이면 쥐약이네 할일없어 뒹군다네
방바닥에 드러누워 천정무늬 헤아리다
주머니속 진동하는 휴대폰을 느꼈다네

눈시울이 붉어오네 한달만에 온전화네
북받치는 심정으로 통화버튼 눌러보니
친구색히 목소리네 오늘시간 비우라네
안그래도 할일없네 남는것이 시간이네

집구석에 쳐박혀서 벽지긁고 있을테니
심심하면 이리오게 소주둬병 사오시게

그색히가 닥치라네 당장튀어 나오라네
퀸카하나 엮었으니 쪽빼입고 나오라네
아니이게 꿈이던가 싸대기를 후려쳤네
방안에서 별보이네 정녕꿈은 아니었네

독수공방 일년만에 소개팅이 들어왔네
대가리를 벽에찌며 다짐하고 다짐했네
이제얼굴 안따지네 여자면은 오케이네
양복점에 달려가서 정장한벌 뽑아입고
오는길에 무스사다 대가리에 쳐발랐네
엄마향수 쌔벼다가 구석구석 뿌려주고
이틀만에 면도하니 제임스딘 따로없네

콧노래를 부르면서 집밖으로 나가보니
옆집사는 아줌마도 알아보지 못했다네
이거보오 아주머니 정말내가 종원이요
하루이틀 본사인가 어찌나를 몰라보오
미남총각 농담말게 그색히는 양아치네
이정도면 끝난거네 나름대로 킹카였네

약속장소 나가보니 친구녀석 나와있네
그놈옆엔 다소곳이 낭자하나 앉았는데
눈비비고 뜯어보니 아니이건 왕퀸카네
나도몰래 큰소리로 심봤다를 외쳤다네

까페주인 꼴아보네 저런썩얼 놈을봤나
손님들도 거든다네 미친색히 상관마세
욕먹어도 좋았다네 쪽팔린게 대수인가

차분하게 숨고르고 그녀앞에 다가가서
정중하게 두손모아 인사하는 나를보며
친구색히 속삭였네 그여자는 내껏이고
소개팅에 나온여잔 자네옆에 앉아있네

흥분해서 못봤는데 또한여자 있었다네
그나물에 그밥이고 그친구에 그친구지
옷매무새 바로하고 웃으면서 돌아보니
눈에이슬 맺혀오네 에이리언 앉아있네

여기지금 극장인가 옛날영화 또해주나
당황하는 나를보며 그여자가 손내미네
그래제길 기왕지사 만난것도 인연이고
고작오늘 하루인데 저그이면 어떠한가
종원이가 누구인가 젠틀맨이 아니던가
멋진매너 울고가네 무한매너 눈깐다네

태연하게 악수하며 얼굴다시 바라봤네
아무래도 안돼겠네 비위졸라 약하다네
누구라도 못견디네 저그윙크 받아보게
울렁이는 속을잡고 화장실로 달려가서
오바이트 하고나니 내자신이 처량했네
인생졸라 허무했네 변기안고 울었다네

울다보니 정신드네 지금내가 이럴땐가
탈출구를 찾아야지 목숨부터 건져야지
슬그머니 나가려다 저그에게 발각됐네
친구색히 쫓아오네 도망가다 넘어졌네
결국많은 사람앞에 귓때기를 붙잡힌채
내자리로 끌려오며 개망신만 당했다네

저그이제 열받았네 변신하기 직전이네
구차하게 빌었다네 밥살테니 살려주게
말나오기 무섭다네 메뉴판을 들었다네
친구색히 그놈애인 돌아가며 골라대네
작정하고 나온건가 마음놓고 벗겨먹네
이상하다 했더니만 역시나만 속은거네

망할년놈 색히들이 홀아비를 등쳐먹네
상다리가 휘어지게 차려지는 음식보고
초록색침 흘리면서 미친듯이 집어먹던
저그나를 바라보네 너는왜안 처먹냐네
사실대로 말못하네 그냥웃어 넘겼다네
거울한번 보고오게 보고와서 먹어보게
그안면을 앞에두고 너같으면 넘어가나

민망하게 먹어대던 저그똥간 간사이에
친구색히 말했다네 인상좋고 싹싹하네
어이없어 웃었다네 허탈해서 눈물났네
손에칼만 있었으면 그색히는 황천갔네

눈치없는 바보색히 맘에드냐 물었다네
그래솔직 담백하게 내마음을 털어놨네
나는저그 관심없네 네껄내게 양보하게
인상좋고 싹싹하니 니가저년 델꾸살게
그색히가 발작하네 흰자위가 돌출하네
주방으로 달려가서 사시미를 찾는다네
놀란애인 쫓아가네 그래어서 말려주게

아니근데 저미친년 말리는게 아니었네
사시미를 찾아주네 빨리가서 찔르라네
사태졸라 심각하네 여차하면 골로가네
먹다죽은 귀신보면 때깔마저 곱다던데
총각귀신 왠말인가 이대로는 못간다네
헐레벌떡 일어나서 정신없이 도망쳤네

달리다가 돌아보니 저그함께 쫓아오네
저그표정 보고나니 사시미가 안두렵네
미끄러져 넘어지면 스스로혀 깨물거네

결국이내 두다리로 집에까지 뛰어갔네
집에와서 생각하니 산목숨이 부질없네
소시적엔 어디가면 아낙들이 줄을서고
번호표를 나눠주며 월화수목 만났는데
세월앞에 장사없네 젊은오빠 간데없네
야타하면 짱돌맞네 머리염색 치매라네
영계시절 한때였네 노땅남일 아니었네

밤새도록 뒤척이며 신세한탄 하다보니
소주두병 맹물이네 병나발이 장난이네
사람하나 그림자도 찾아볼수 없는집이
왜그리도 허전한지 잠이오질 않았다네

이제금방 아침인데 출근할일 걱정이네
쓰린속은 어이하나 아침한번 먹고싶네
마누라가 차려주는 그밥한번 먹고싶네...

이글본님 어이업서 졸라웃다 눈치보네...
  • 추천하신분 : 종쓰맘 라바이스
Asrai 16-02-05 07:33
 
허.....허.............허
좋아좋아 16-02-05 11:08
 
내이야기
아니지만
너무길어
다읽을까
숨이차고
눈아프면
쉬어봐도
괜찬아요
좋아좋아 16-02-05 19:48
 
너무길어 기절했나 댓글없고 조회많네
소심탁구 16-02-06 13:57
 
탁구하지 마시고 글쓰세요. 어떤 주제를 쓰시든 베스트 셀러가 되겠습니다.
좋아좋아 16-02-06 21:19
 
탁구하면서 글도 쓰면 안될까요?~~ㅎㅎ
자일리톨 16-02-06 14:18
 
맛이 있는 글이네요~~~~~~~~~~
좋아좋아 16-02-06 21:19
 
재미있죠?~~
프리영혼 16-02-06 14:28
 
잘 읽었네유.
좋아좋아 16-02-06 21:20
 
읽으시느라 수고혔슈~~우~~
탁구달료 16-02-06 18:07
 
좋은글 잘읽었습니다.
좋아좋아 16-02-06 21:21
 
두번 읽기는 힘드시겠죠?~~
라바이스 16-02-06 18:39
 
과거와 현재를 조화롭게 잘 표현해주셨습니다.
좋아좋아 16-02-06 21:22
 
달동네 뒷골목 이야기 같죠? 내용이 머리에 그려지는~~~
토종한방 16-02-10 20:18
 
예쁘게 꾸밈없이 ㅈ속에있는 마음을 잘표현 해주셨네요.
좋아좋아 16-02-26 22:16
 
끝까지 읽으시느라 수고하셨습니다~~
하이스카이 16-05-06 09:04
 
잘 읽었습니다.
기쁨 16-07-09 21:28
 
장문이네요
고스트맨 16-10-24 14:52
 
장문...
rudtls7802 19-01-31 11:31
 
ㅋㅋㅋㅋ

  • 글쓰기 포인트 : 100
  • 댓글쓰기 포인트 : 50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은행별 체크카드 혜택 ( 유용합니다 ) (10) 탁생탁사 10-19 9059 0
공지 세상을 살아가며 유용한 팁 ( 정말 괜찬은듯~ ) (16) 탁생탁사 07-27 9415 3
564 기부의 패러다임을 바꾼 한 여인 (25) 탁생탁사 03-30 1613 0
563 서로 계산할려는 훈훈한?? 모습 (16) 탁생탁사 03-30 1482 0
562 요즘 편의점 도시락 퀄리티 (17) 탁생탁사 03-30 1596 0
561 의사의 처방 (19) 좋아좋아 03-26 1459 1
560 모르는 척 할수 없어서~~ㅎㅎ (31) 좋아좋아 03-23 1541 0
559 우리나라 라면 매출 탑 10 (13) 탁생탁사 03-15 1981 0
558 중국의 아찔한 등산로~ (18) 탁생탁사 03-11 1704 0
557 신랑 신부의 실랑이~~ㅎㅎ (25) 좋아좋아 03-11 1553 0
556 [속보] 알파고 VS 이세돌. 알파고가 10분만에 승리 (20) 빈화이팅 03-10 1064 0
555 당신 그 물건으로 자꾸 찌르면~~ㅎㅎ (21) 좋아좋아 03-08 1081 0
554 다 쌍눔이여~~ (14) 좋아좋아 03-05 981 0
553 27억 로또 당첨금 소송 (14) 탁생탁사 03-03 1096 0
552 대륙의 육교 (10) 탁생탁사 03-03 974 0
551 50;50 (16) 좋아좋아 03-01 855 0
550 소주 병 (17) 좋아좋아 02-27 1139 0
549 장수말벌주 만들기 (16) 탁생탁사 02-24 1714 0
548 헌혈괴담~~~ (13) 탁생탁사 02-24 911 0
547 900g 아기에 '사망 선고'…엄마가 만든 '기적' (10) 탁생탁사 02-24 987 0
546 나체촌 이야기 (15) 좋아좋아 02-23 1319 0
545 3만원 짜리 아내 (19) 좋아좋아 02-18 1253 0
544 널 사랑해~~~~~~~~~~~ (8) 탁생탁사 02-17 889 0
543 국회의원을 하려는 진짜 이유 (8) 탁생탁사 02-16 985 1
542 세계에서 제일 무서운 나라~~ㅋㅋ (12) 좋아좋아 02-15 1330 0
541 14 ~ 15 스포츠 스타 수입 순위 BEST TOP 10 (4) 탁생탁사 02-15 1356 0
540 전재산 털어서 세계일주 (2) 탁생탁사 02-15 1096 0
539 마누라가 되고보니~~ㅎㅎ (9) 좋아좋아 02-12 1066 0
538 숫자로 보는 어느 남자의 탄식 (7) 좋아좋아 02-10 973 1
537 에헤라디야~~ㅍㅎㅎ (16) 좋아좋아 02-09 1119 3
536 치마 올린 년, 바지 내린 놈 (14) 좋아좋아 02-06 1267 2
535 웃기는 4행시~~(기절하지 마세요) (19) 좋아좋아 02-04 1272 2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